UPDATE : 2018-05-23 11:20 (수)
대우조선해양, 1분기 영업이익 2986억원
대우조선해양, 1분기 영업이익 2986억원
  • 거제뉴스광장
  • 승인 2018.05.15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릴십 매각, 해양플랜트 추가정산 등으로 영업이익 증가

대우조선해양(대표이사 정성립)은 올해 1분기 매출액 2조 2561억원, 영업이익 2986억원, 당기순이익 2263억원(연결기준)이라고 15일 공시했다.

전분기 대비 매출은 약 9.5% 감소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 전환했다.

이는 회사가 2015년이후 대규모 구조조정을 통한 인건비 등 원가를 절감하고, 효율적으로 생산체계를 구축하는 등 자구계획을 철저하게 이행해 오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특히 최근 매각에 성공한 드릴십 매각으로 인한 수익 등이 반영되면서 실적이 더욱 향상됐다.

또한 2017년말 대비 차입금이 2749억원이 감소하는 등 전체 부채가 6865억원이 줄어 부채비율도 2017년말 283%에서 2018년 1분기 234%로 개선됐다.

대우조선해양 거제조선소 관계자는 “강재가격 등 원가상승요인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만큼 원가절감, 생산성 향상 활동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이익을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