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4-01 16:04 (수)
[➇호 공약] 김범준 예비후보, “여성 일자리 해법, 복합리조트 추진”
[➇호 공약] 김범준 예비후보, “여성 일자리 해법, 복합리조트 추진”
  • 거제뉴스광장
  • 승인 2020.02.17 13:0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범준 예비후보 선대본은 거제시의 부족한 ‘여성 일자리 대책’으로 거제 복합리조트 추진을 8번째 공약으로 발표했다. 김 예비후보는 “우리 거제의 산업은 중공업 편중으로 성인 남녀 성비 불균형 문제가 불가피하며, 이로 인한 다양한 사회문제도 야기한다.”라고 주장하면서 이를 해결할 방안으로 상대적으로 여성 일자리 창출이 많은 복합리조트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복합리조트』란 카지노와 비(非)카지노 시설의 매출 균형을 통해 사행산업의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관광・레저시설로의 순기능을 극대화한 카지노 리조트를 의미하는 관광 용어이다. 김 예비후보측 설명은 사실상 2025년 폐지될 강원랜드 카지노를 거제시에 유치하자는 주장을 한 것으로 보인다. 김 예비후보는 작년 하반기부터 “조선산업 위기지역 특별법 제정”을 통한 거제복합리조트 추진을 언급한 바 있고, 차제에 이를 여성일자리 공약으로 발표한 것이다.

김 예비후보 측이 발표한 공약 전문에 따르면 오는 2025년 폐특법 종료를 앞두고 ‘제주 드림타워, 인천 복합리조트 특구, 새만금 특별법 발의 등’ 지자체 차원의 내국인 출입 복합리조트 조성 경쟁이 깊어지고 있으며, 폐특법 폐지 이후 2025년 전후로 최소 1~3곳의 내국인 출입 복합리조트 조성이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 예비후보는 “거제시가 복합리조트 유치를 통해 얻는 이점이 단순한 여성 일자리 증가뿐만 아니라 지역개발기금(강원랜드, 순이익의 25%), 관광 진흥기금(강원랜드, 년 1,500~1,600억 규모) 그리고 지방세수 증가 등을 통해 지역 부흥·발전의 재원을 확보할 수 있으며, 거제시의 서비스 산업의 비중 확대를 통해 거제경제의 조선업 의존도를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는 천재일우(千載一遇)의 기회”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시기적으로도 지금이 천재일우(千載一遇)의 기회인 이유를 조선업 불황에 대한 중앙정부의 정책적 배려정서가 상존하고, 2025년의 폐특법 폐지, 2025년 전후 집중된 주변국의 국가 정책적 복합리조트 조성 붐 등이 대내외적인 호기를 조성하고 있다.”라고 하며, “거제시가 복합리조트 사업에 도전하기에는 지금보다 더 좋은 시기는 없고, 이런 기회는 다시 오지 않는다.”라고 강조했다. 이처럼 다시 오지 않을 이런 호기를 놓칠 수 없다는 차원에서 김 예비후보는 “정파나 여야를 떠나 거제시의 모든 구성원의 역량을 결집할 필요가 있으며, 향후 누가 국회의원이 되든 거제의 미래를 위해 단합하여 사활을 걸고 복합리조트 사업에 도전해야 한다.”라고 김 예비후보는 역설했다.
(끝-아래 전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장승포사람 2020-02-17 15:41:00
복합리조트좋다.화이팅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