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4-01 16:04 (수)
무소속 김해연, 제일 먼저 본후보 등록
무소속 김해연, 제일 먼저 본후보 등록
  • 거제뉴스광장
  • 승인 2020.03.2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소속 김해연 후보가 4.15총선 거제시 국회의원 예비후보 중 제일 먼저 본 후보 등록을 마쳤다.

26일 오전 9시 거제시 선관위에서 본 후보 등록을 마친 김 후보는 지지자들과 함께 본인의 슬로건 “조선소가 살아야 거제가 산다.”라는 구호를 외치며 필승을 다짐했다.

김 후보는 “거제경제는 조선경제다. 조선소를 살리지 못하면 거제경제는 폭망한다. 따라서 대우조선 불공정 매각은 어떤 일이 있어도 막아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제껏 조선인이 거제의 주역으로 역할 해 본 적이 한 번도 없다. 거제경제의 80%를 담당하는 조선 노동자를 국회로 보내야 조선 노동자의 권익을 대변할 수 있다.”라며, “민주당과 통합당의 정당정책은 대우조선·삼성중공업 등 조선 노동자 권익에 관심이 없다.”라고 비판하며 1, 2당 후보들에게 각을 세웠다.

등록을 마친 김 후보는 본인의 핵심 4대 공약을 발표했다. ▲대우조선 불공정매각 저지(경제) ▲거가대교 통행료인하(관광) ▲비정규직 차별제도 철폐 ▲‘출산장려금 1000만 원 지원’(미래)를 공표하면서 국회에 들어가면 제일 먼저 ‘조선산업육성 지원법’을 발의하겠다고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