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화제의 인물] ‘여자천하장사 정지원’의 숨겨진 씨름 스토리
‘전통씨름.’ 씨름만큼 전통이란 단어에 어울리는 스포츠가 있을까. 씨름은 오랜 시간동안 대중의 사랑을 받아왔다. 삼국시대 이전부터 그 형태를 찾을 수 있고 조선시대 화가 단원김홍도가 풍속화로 그릴 정도로 대중적으로 즐겨온 스포츠다. 이후 프로씨름이 생
거제뉴스광장   2017-10-16
[화제의 인물] 늘푸른거제21 황분희 사무국장, 환경부장관상 수상
거제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늘푸른거제21시민위원회의 새 이름) 황분희 사무국장이 자원 순환에 기여한 공로로 환경부장관상을 받았다.지난 6일 국립민속박물관에서 열린 제9회 자원순환의 날 기념식에서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황 국장을 비롯한 전국의 기업, 지자체
거제뉴스광장   2017-09-12
[화제의 인물] 거제출신 김경만 작가, <점멸등에 걸린 바람> 출간
“조그만 숲이 나를 따른다. 숲이 내 가슴으로 파고들고 순한 공기가 폐부를 찌른다. 회한과 반성의 먹먹함이 밀려왔다. 인생의 중간에서, 이제 돌아앉아 뉘우치며 따뜻한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마음을 키워나가야겠다는 생각을 한다. 선한 동심을 잃지 않아
노재하 기자   2017-08-25
[화제의 인물] 강병재, 다시 '노동자'로 돌아오다
5일 아침 7시, 대우조선해양 서문 앞에서 만난 강병재씨의 얼굴에는 설레임인지 두려움인지 알 수 없는 긴장감이 역력했다. 회사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는 순간에도 미소를 띠지 못했다.작업복을 입은 수많은 노동자들이 공장으로 밀려 들어가는 그 시간, 강병재
김용운 대표기자   2016-09-06
[화제의 인물] "'행복할 권리' 주장 많아져야 거제 미래 밝을 것"
배진구. 만 65세. 작은 체구에 그리 말수도 많지 않은 그는 신부다. 그가 4년간 고현성당 주임신부 봉직을 마치고 안식년에 들어가 어머니가 계신 창원으로 돌아갔다.심란한 세상살이에 지친 영혼을 달래고 하느님 나라를 설파한 종교 지도자이기도 하지만,
김용운 대표기자   2016-01-31
[화제의 인물] "가장 값진 유물은 금붙이가 아니라 고추장 항아리"
2014년 연말 해금강테마박물관의 박형숙 학예실장은 ‘2014년 제3회 대한민국 교육기부대상(大賞) 교육부 장관상’을 받았다. 남도 끝자락에 자리한 작은 박물관, 그것도 사립박물관에서 일하는 한 학예사가 그리 큰 상을 받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다.거제
김용운 대표기자   2015-02-02
[화제의 인물] "거제안에서 하나의 공동체가 되는 것"이 목표
Fina Thorpe-Willet, 우리 나이로 35세인 그녀는 인도네시아가 모국이고 대우조선해양에 해양플랜트 프로젝트의 엔지니어로 와있는 호주인 Dave Thorpe-Willet씨의 아내다. 그녀는 거제에 살고 있는 외국인들이 자발적으로 만든 모임인
김용운 대표기자   2014-12-24
[화제의 인물] "넋이라도 달래는 위령공원 세워야"
"맑은 술 한 잔 따르며, 넋이라도 달랠 수 있는 위령공원 반드시 세워야" “지난 60여 년 동안 ‘빨갱이 자식’이라는 이웃의 온갖 냉대와 질시 속에 들불처럼 살아온 우리 유족들은 해마다 그 숫자가 줄어들고 있습니
노재하 기자   2014-11-11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거제시 장평3로 4길 46(2층)  |  대표전화 : 055)632-8943  |  팩스 : 055)632-8973
등록번호 : 경남 아 02296  |  발행인·편집인 : 노재하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노재하  |  이메일 : siminsori77@naver.com
Copyright © 2017 거제뉴스광장. All rights reserved.